미국 켈리포니아 북가주 성령쇄신 봉사회 정기총회 2014년 11월16일-산호세 순교자 성당, 새 회장은 센프란 시스코 본당, 임지현 마리안나 자매가 선출

북가주 성령쇄신봉사회는 11월16일 정기총회를 가졌다. 이날 지난 10월에 있었던 은사 성장세마나의 평가와, 1년간의 회계보고 및 회장선출일 있었다.
새 회장은 센프란 시스코 본당, 임지현 마리안나 자매가 선출되어 2년간의 봉사회 회장을 맡아 봉사할예정이다.

한승주 스테파노 (지도신부님)은 지난 4년간 봉사해주신 신주희 미카엘 회장께 감사의 뜻을 전하고,
늘 겸허한 마음으로 하느님께 기도하고 그분말씀을 새기고 실천하면 좋은 결실을 맻을수 있을것이며,
하느님께서는 혼자 일하는 것을 바라지 않으시고, 공동체안에서 봉사하는것을 더 좋아하실것이라고 말하면서,
내가 도와주고 협력할수가 있는것을 구하고, 자신이 받은 달란트를 사용하여 최대한 활용하자고 말했다.
앞으로 북가주 성령쇄신 봉사쇠 봉사자들이 새회장과 각 파트별로 열심히 일하면, 좀더 발전되고 활성화된 봉사회가 될수있을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성소후원을 위한 청소년 기금마련에대한 논의 가 있었고, 2015년 기초세미나, 성령대회 일정및 강사신부님 초빙에관한 의견이 논의 되었다.

 


카카오톡 링크는 카카오톡 앱이 설치되어 있는 모바일 기기에서만 전송 가능합니다.

카카오톡으로 이 페이지 친구한테 보내기.

 

 

Related Post

부활 축하드립니다. 이강건 신부 북가주 성령쇄신 봉사회부활 축하드립니다. 이강건 신부 북가주 성령쇄신 봉사회

부활 축하드립니다. 주간 첫날이란 복음의 시작은 우리에게 매주 중요한 의미를 던져줍니다. 주간 첫날이기에 새로움의 시작을 말하고, 주간 첫날이기에 재창조를 말하며, 주간 첫날이기에 날들의 날이란 뜻이고, 주간 첫날이기에 기쁨의 시작이란 뜻일